디 아티스트 매거진
THE ARTIST
디아티스트 on Instagran

디 아티스트 매거진
THE ARTIST
디아티스트 on 네이버 20Pick

THE ARTIST MAGAZINE

디 아티스트 매거진
THE ARTIST
디아티스트 on 다음 스토리볼

THE ARTIST MAGAZINE

디 아티스트 매거진
THE ARTIST
디아티스트 on 네이버 블로그

THE ARTIST MAGAZINE

기사 (전체 2,132건) 제목보기제목+내용
[음악] 우리의 곁을 떠나는 걸 그룹들에 대해
[디아티스트매거진=황희상] 씨스타가 지난 5월 31일, 어쿠스틱 알앤비 곡 'Lonely'를 마지막 활동 곡으로 발표하고 해체의 수순을 밟았다. 매년 여름 대중적인 댄스 곡을 발표하며 장기간 음원 차트에서 생존해왔고 멤버 각자의 활동도
황희상 칼럼니스트   2017-07-09
[아트&디자인] 투명함을 머금은 공간
[디아티스트매거진=김여정]우리의 주위를 감싸고 있는 대기와 공간이라는 것의 크기에 대해 문득 궁금해하던 순간을 기억한다. 누구나 접하고 사는 공간과 그 공간을 메우고 있는 공기는 보이지 않지만 늘 우리를 에워싸고 있다. 투명해서 존재하지 않는 것 같지
김여정 칼럼니스트   2017-07-02
[음악] 재기를 노리는 ‘쇼미더머니6’ 출전 랩퍼 Choice 5
[디아티스트매거진=조재형] 어느덧 ‘쇼미더머니’도 여섯 번 째 시리즈를 출범하며 장수 오디션 프로그램의 명목을 잇게됐다. ‘쇼미더머니’의 연속성은 곧 한국대중음악계에 힙합이 중심추 역할을 한다는 것을 증명하며 부정할 수 없는 주류문화가 힙합임을 동시에
조재형 칼럼니스트   2017-06-29
[음악] NCT 127의 현재, 'Cherry Bomb'
[디아티스트매거진=황희상] NCT는 현재 SM의 가장 중요한 프로젝트인 만큼 NCT의 작업물에서는SM이 지난 시간 동안 시도해왔던 다양한 요소들을 찾아볼 수 있다. 샤이니와 f(x) 같이 마이너하지만 힙하고, 레드벨벳 같이 가볍기도 하며 EXO의 큰
황희상 칼럼니스트   2017-06-23
[전시&공연 리뷰] 국립현대미술관서울관 <삼라만상: 김환기에서 양푸둥까지> 전시리뷰
[디아이스트매거진 = 장소영] 국립현대미술관서울관에서는 신소장품전인 전이 열리고 있다. 전시는 1전시실부터 4전시실까지 이어지며 약 130점의 작품이 전시중이다. 근현대미술부터 현대미술까지 다양한 작품들 중에서도 눈에 띄는 작품이 있어 전시리뷰를 쓴다
장소영 칼럼니스트   2017-06-22
[영화] 기다리는 청춘들
[디아티스트매거진=김진아]갑자기 소나기가 시원하게 내렸으면 좋겠다. 발이 젖을 걱정 없는 집안에서 그 소리를 듣고 싶어졌다. 영화를 다 본 후였다. 영화에서 비가 내리는 장면이 자주 등장하진 않았지만 소나기가 와서 매장으로 돌아갈 수 없다며 거짓말을
김진아 칼럼니스트   2017-06-19
[영화] 봉준호의 위대한 발자취 Choice 5
[디아티스트매거진=조재형] 봉준호가 돌아온다. 6월 29일 ‘옥자’라는 어쩌면 가장 한국적인 제목 그러나 내실은 다국적인 매력을 갖춘 영화를 들고서 봉준호가 다시 돌아온다. 봉준호라는 감독인 이미 한국영화 역사에 크나큰 족적들을 많이 남겨왔다. 영화업
조재형 칼럼니스트   2017-06-18
[음악] 지드래곤, 권지용, 그에게 해주고 싶은 이야기
ACT 1. 지드래곤 그리고 권지용 지드래곤은 이번 콘서트 그리고 이번 앨범에서 사람 ‘권지용’을 강조하고 싶었다. 타인에게 계속해서 이러한 내용을 염두에 두고 있다고 말하는 것은 일종의 자신을 속이지 않으려는 것, 반복되어 잊지 않으려는 자기 암시가
김혁준 칼럼니스트   2017-06-14
[음악] '권지용'에 대한 G-DRAGON의 대답
[디아티스트매거진=황희상] 앨범 ‘권지용’은 GD가 늘 만들어오던 음악들처럼 도발적이고, 신경질적이며, 드라마틱하다. 그가 지금의 유명세와 인기를 얻게 된 것은 그런 음악 스타일과 캐릭터 때문이다. 그런 만큼, 빅뱅 활동과 솔로 활동을 통해 11년 동
황희상 칼럼니스트   2017-06-13
[아트&디자인] 임민욱 탈주하는 것들에 대한 약속
[디아티스트매거진=황희지] 임민욱의 작품들은 아름답지 않다. 일상적이다 못해 ‘쓰레기’처럼 보이는 라텍스, 촛농 등의 소재들을 사용기 때문일까, 그녀의 작업에서 시각으로서의 미학적 가치를 찾는 것은 어렵다. 그녀의 작업은 소재뿐만 아니라, 주제에 있어
황희지 칼럼니스트   2017-06-13
 11 | 12 | 13 | 14 | 15 | 16 | 17 | 18 | 19 | 20 
디아티스트
디 아티스트 소개기사제보광고홍보 및 제휴문의 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회사명: 골든허스트  |  The Artist Daegu: 대구광역시 수성구 들안로 59, 4층  |  대표자명: 김혜인
대표전화: 070-7566-8009  |  일반문의메일: theartistmag@naver.com  |  사업자등록번호:107-20-48341  |  신문 등록번호: 대구,아00205
등록일: 2016년 12 월 14일  |  발행인/편집인: 김혜인  |  청소년 보호 책임자: 김경식
Copyright © 2019 디아티스트. All rights reserved.
golden hurst
by ndsoft